세미나
준비중
스피드
상담 신청
미국
취업이민
홈페이지

미국 뉴스
USA NEWS
USA NEWS
생생한 미국현지 소식

워싱턴주 저소득층ㆍ노인 등에 재산세 혜택...61세 이상 노인, 킹카운티선 연소득 7만2,000달러 이하일 경우

페이지 정보

작성자 RTM 댓글 0건 조회 158회 작성일 23-04-12 12:02

본문

워싱턴주에서 노인과 저소득층이 소유하고 있는 주택 등에 대한 재산세 면세 혜택이 더욱 확대된다. 


워싱턴주 상원과 하원은 최근 재산세 면세 혜택을 더욱 확대하는 내용의 법안인 HB 1355를 만장일치로 통과시킨 뒤 제이 인슬리 주지사에게 이첩했다.


제이 인슬리 주지사(사진)가 최종적으로 서명을 하면 이 법안은 시행에 들어가게 된다. 하지만 2023년도분에 대한 세금을 납부하는 2024년도부터나 실질적인 혜택이 주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에 통과된 HB 1355는 기존에 존재했던 재산세 면세 혜택을 더욱 확대하는 것이다. 우선 주택소유자가 61세 이상의 노인층이거나 장애로 인해 일을 할 수 없을 경우, 베테랑일 경우 등에 재산세 감면 혜택이 주어진다.


하지만 이같은 조건을 충족하고 소득이 적어야 한다. 소득 기준을 카운티별로 다르지만 킹 카운티의 경우 기존에 연간 소득이 5만8,400달러였으나 이 법안 통과로 인해 소득수준이 7만2,000달러로 올라가게 됐다.


이에 따라 킹 카운티에서 연 소득이 7만2,000달러 이하인 61세 이상의 노인이 주택을 소유할 경우 재산세 감면 혜택을 받게 된다.



미주한국일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430, 12층
(역삼동, 윤익빌딩)

02) 523-7006
010-4389-1489
070-4194-0300

rtm@e2rtm.com

월-목요일 : 오전 10시 - 오후 6시
금요일 : 오전 10시 - 오후 5시
  • 회사명 : 알티엠파트너스 주식회사   
    사업자번호 : 813-87-00197           외교부 등록번호: 15-14           서울보증보험 3억원 가입
    Copyright ⓒ 2019 RTM Partners All Rights Reserved. Ad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