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
준비중
스피드
상담 신청
미국
취업이민
홈페이지

미국 뉴스
USA NEWS
USA NEWS
생생한 미국현지 소식

시애틀집값 13년만에 최대 월별 하락...7월 S&P 쉴러지수 기준 전달에 비해 3%나 떨어져

페이지 정보

작성자 RTM 댓글 0건 조회 150회 작성일 22-09-28 16:07

본문



▶ 1년 전보다는 14.5% 높지만 거래와 매물은 크게 줄어


cb50001ac6b8320f041f415b371911f4_1664348815_9145.jpg
 

로이터


시애틀 집값이 월단위로 13년만에 최대폭의 하락을 기록했다.


급격한 모기지 이자율 상승으로 미국 주택시장이 전반적으로 침체의 늪에 빠진 가운데 상대적으로 집값이 크게 올랐던 시애틀이 하락세도 큰 폭을 기록하고 있다.


스탠다드 & 푸어스(S&P)가 27일 발표한 코어로직 케이스-쉴러지수에 따르면 올해 7월 시애틀 지역 집값 상승률은 1년 전에 비해 14,5%가 오른 상태였다.


이같은 연간 상승률은 지난 6월 19%, 5월 23.4%%보다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다. 시애틀 집값은 연간 상승률에서 4개월 연속 하락하고 있다.


특히 시애틀 집값은 전달인 6월에 비해서도 3%나 급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6월에도 전달에 비해 2%가 하락했었다. 7월 월단위 하락률 3%는 지난 2009년 1월 이후 13년 6개월만에 최대폭이라고 S&P 쉴러지수측은 설명했다.


샌프란시스코가 3.6%가 떨어져 전국에서 월별로 볼때 가장 많이 하락했으며 시애틀에 이어 샌디에고가 2%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7월 시애틀지역 집값이 하락한 것은 지난달 발표됐던 서북미종합부동산정보업체인 NWMLS 발표에서도 확인됐다. 시애틀은 5월부터 8월까지 4개월간 15% 정도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20개 대도시의 올 7월 집값 연간 상승률은 15.8%를 기록해 전달에 비해서도 18.1%에 비해 2.3% 포인트가 떨어진 것으로 나타나 시애틀과 마찬가지로 상승률이 둔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전체적으로 7월 집값은 전달에 비해서는 0.14% 하락했다.


부동산시장 전문가들은 올해 들어 모기지 이자율이 2배나 치솟으면서 가격은 물론이고 매매 및 매물 등에서도 크게 떨어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질로우에 따르면 8월 주택 매물 리스팅은 1년 전에 비해 23%나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거래량 역시 코로나팬데믹 와중이었던 지난 2020년 5월 이후 가장 적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미주한국일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430, 12층
(역삼동, 윤익빌딩)

02) 523-7006
010-4389-1489
070-4194-0300

rtm@e2rtm.com

월-목요일 : 오전 10시 - 오후 6시
금요일 : 오전 10시 - 오후 5시
  • 회사명 : 알티엠파트너스 주식회사   
    사업자번호 : 813-87-00197           외교부 등록번호: 15-14           서울보증보험 3억원 가입
    Copyright ⓒ 2019 RTM Partners All Rights Reserved. Admin